" />
  • 최종편집 2024-06-13(목)
 

문경시는 6월 6일 제69회 현충일을 맞아 . '일상 속 살아있는 보훈, 모두의 보훈'이라는 주제로 돈달산 충혼탑에서 추념식 행사를 거행했다.

0607 문경시 사진자료(문경시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사회복지과2.jpeg

 

올해 추념식은 국가유공자와 유족, 각급 기관 및 보훈단체장을 비롯한 학생, 공무원, 시민 등 약 625명이 참석했다.

0607 문경시 사진자료(문경시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사회복지과3.jpeg

 

추념식은 국민의례를 시작으로 오전 10시 전국적으로 울리는 사이렌 취명에 맞춰 1분간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에 이어 조총발사, 헌화 및 분향, 추념사, 헌시 낭독, 현충일 노래 순으로 엄숙하게 진행됐다.

 

신현국 문경시장은 추념사를 통해 “나라와 국민을 위하여 헌신하신 순국선열과 국가유공자 여러분께 깊은 존경과 위로의 마음을 표하며 유가족 여러분께도 애도의 말씀을 드립니다.”면서 “호국은 우리 모두의 의무이며, 보훈은 살아있는 우리들의 책임입니다.”고 강조했다.

 

문경시는 시민들에게 호국영령들의 넋을 기리는 경건한 마음가짐으로 현충일에 각 가정마다 조기 게양과 함께 사이렌 취명에 맞춰 묵념을 올려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돈달산에 위치한 충혼탑에는 애국지사, 6.25참전용사, 월남전참전용사, 경찰 등 우리 고장 호국영령 1,049위가 봉안되어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문경시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