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최종편집 2024-05-28(화)
 

박현국 봉화군수는 정부의 제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과 관련해 25일 국회소통관에서 열린 인구감소도시 공공기관 이전 촉구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사본 -박현국 봉화군수 공공기관 지방 이전 공동기자회견 참석(2).jpg

기자회견에는 봉화군을 포함해 강원도(동해/횡성), 경상북도(안동/영주/상주/문경), 경상남도(밀양), 전라북도(고창), 충청북도(충주/옥천/괴산/보은/단양/제천), 충청남도(공주/논산/부여)까지 전국 6개 도, 18개 비혁신인구감소 도시 시군이 참여해 한마음으로 목소리를 높였다.

 

이날 전국 6개 도, 18개 시·군 대표들은 제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 추진과 관련해 비혁신인구감소 도시 우선 배치 촉구 공동성명문을 발표했다성명문은 공공기관 지방 이전 시 인구감소 지역에 우선 배치해 지방인구소멸과 구도심 공동화 문제를 막고기존 지방도시 기능을 활성화하자는 게 주요 골자다.

 

박현군 봉화군수는 대부분의 지방도시가 인구감소 및 지방소멸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공공기관 유치에 사활을 걸고 있다.”며 이를 위해 이 자리에 참여한 우리 18개 시군은 생존을 위한 자구책으로 지속 연대하고 공동 대응해 나갈 계획이며 정부는 지방소멸이 곧 국가소멸임을 인식하고 인구감소 지역에 공공기관이 우선 배치될 수 있도록 조치해 달라.”고 강력히 주장했다.

 

한편 봉화군에서는 지역의 우수한 산림자원을 활용하기 위해 한국 임업진흥원 분원 유치를 위해 경상북도와 공동으로 노력하고 있으며국유림 면적이 인근 시·군보다 월등히 넓은 점을 활용해 봉화 국유림관리소 신설도 적극 추진하고 있어 이번 제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에 큰 기대를 가지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봉화군 포함 18개 시군 공공기관 지방 이전, 한목소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