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최종편집 2024-06-14(금)
 

문경시는 25일 국회 소통관에서 충북 제천시가 주관하고 비혁신·인구감소 시·군이 공동으로 주최한 제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 추진 관련 인구감소도시 공공기관 이전 촉구를 위한 기자회견에 참석해 한마음으로 목소리를 높였다.

사본 -문경시 포함 18개 시군“공공기관 지방 이전, 한목소리”.jpg

이날 참석한 시군은 경상북도(문경/안동/영주/상주/봉화), 경상남도(밀양), 강원도(동해/횡성), 전라북도(고창), 충청북도(제천/충주/옥천/괴산/보은/단양), 충청남도(공주/논산/부여전국 6개도 18개 시·군이다.

 

성명문은 공공기관 지방 이전 시 인구감소 지역 이전으로 우선 배치해 지방인구소멸과 구도심 공동화 문제를 막고기존 지방 도시 기능을 활성화하자는 게 주요 골자다.

 

이날 기자회견에서는대부분의 지방도시는 인구소멸을 극복하기 위해 공공기관 유치에 사활을 걸고 있다이를 위해 우리 18개 시군도 생존을 위한 자구책으로 지속 연대하고 공동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정부는 인구감소 지역에 공공기관이 우선 배치되도록 해 달라고 강력히 주장했다.

 

한편 문경시는 지난 3월 3일 제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 정책토론회에 참석하여 공동성명을 냈다이후에도 인구감소지역과 연대하여 국회국토교통부국가균형발전위원회에 공동성명서를 전달하는 등 공공기관 유치 활동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문경시 포함 18개 시군“공공기관 지방 이전, 한목소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