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최종편집 2024-06-14(금)
 

포항의 대표 문화관광축제인 포항국제불빛축제가 코로나19 이후 4년 만에 정상 개최된다.

사본 -230523 포항국제불빛축제, 26일부터 화려한 불빛 쏘아 올린다…안전 축제 중점 3.jpg

올해로 18회를 맞은 ‘2023 포항국제불빛축제가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Light on포항밤하늘을 비추다라는 주제로 형산강체육공원 일원에서 열린다.

 

시는 ‘2023~2024 한국방문의 해 K-컬처 관광이벤트 100이자 국내 3대 불꽃축제로 꼽히는 포항국제불빛축제가 글로벌 해양관광도시 포항의 상징성을 부각하도록 포항의 정체성인 과 을 활용한 다양한 불빛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를 위해 시는 역대 최대규모의 국제 불꽃쇼(필리핀스웨덴이탈리아)’ 우리나라 한화팀이 선보이는 그랜드피날레’ 시민이 직접 구상한 시민디자인 불꽃쇼’ 포항시 홍보대사 트로트 가수 전유진 씨가 진행하는 불빛라디오’ 퐝거리퍼레이드 등 다채로운 행사를 마련했다.

 

또한 관광객과 시민들을 위한 좌석 티켓은 27일 토요일 시민존(4,500앞 안내데스크에서 당일 오후 4시부터 선착순으로 배부될 예정이며무대 옆 형산파크골프장도 개방해 현장에 돗자리를 가져와 앉아서도 관람할 수 있다.

 

국제불꽃쇼는 27일 오후 9시부터 한 시간가량 진행되며앞서 오후 3시부터 5시까지는 송림초등학교에서 형산강체육공원 메인무대까지 퐝거리 퍼레이드가 한국 최대규모의 대형 오브제와 지역 내 29개 읍면동 시민들이 만들어가는 공연형 행진으로 2시간 정도 운영된다.

 

이외에도 포항 운하관 옆으로 먹거리장터와 농··수산물 판매장과 아이들이 뛰어놀 키즈존축제의 포토존 역할을 할 불빛 테마존소소마켓과 체험 판매존환경을 생각한 ESG존과 퐝스토랑 등 다양한 볼거리와 먹거리즐길 거리로 형산강체육공원을 가득 채운다.

 

특히 행사 기간 포항사랑상품권(카드형) 10% 특별할인과 함께 행사장 인근 만인당에서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소상공인·중소기업·단체 중심의 소비 촉진형 ‘2023 대한민국 동행 축제도 연계해 시너지를 높일 계획이다.

 

이와 함께 시는 대체휴일을 포함해 연휴 기간이 긴 만큼 관광객의 방문이 많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11개의 주차장과 6대 셔틀버스를 행사장 이동에 투입할 계획이며기타 자세한 사항은 포항국제불빛축제 홈페이지나 포항메타버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축제를 3일 앞둔 포항시는 23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김남일 부시장 주재로 ‘2023 포항국제불빛축제 부서별 최종 점검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주관인 포항문화재단과 행사대행사의 총괄 보고를 시작으로 20여 개 부서별 준비상황 보고와 포항남부경찰서포항남부소방서포항해양경찰서 등 유관기관 및 단체관계자와 함께 추진상황과 문제점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를 펼쳤다.

 

특히 점검보고회에서는 포항국제불빛축제가 4년 만에 정상 개최되는 만큼 행사장 주변 인파가 밀집할 것을 대비해 도로턱과 골목길 등 위험 요소 점검소음 및 교통 양해 안내 관련 홍보 등도 강조했다.

 

또한 3일간 진행되는 축제인 만큼 유관기관과의 협조체제를 구축해 행사장별·상황별 안전대책을 수립하고·육상의 이원적 연안 사고 관리와 함께 종합상황실을 운영해 CCTV와 드론을 활용한 안전관리를 통해 안전축제장으로 운영하는 데 중점을 두기로 했다.

 

후속 치료 중인 이강덕 포항시장은 축제 기간 관광객들이 즐겁고 안전한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안전을 최우선으로 유관기관과 주민단체 등 유기적 협조를 통해 대비해야 할 것이라며, “형산강체육공원은 면적이 넓고 지장물이 많이 설치된 만큼 세밀하게 시설물을 챙기라고 유선으로 당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포항국제불빛축제, 26일부터 화려한 불빛 쏘아 올린다…안전 축제 중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