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최종편집 2024-04-12(금)
 

대구 수성구(구청장 김대권)가 오는 12월까지 잠복결핵감염 무료 검진을 실시한다.

사본 -사진2.수성구, 돌봄 시설 취약계층 종사자 잠복결핵감염 무료 검진.jpg

결핵예방법 제11에 따라 의료기관산후조리원어린이집유치원아동복지시설 종사자는 잠복결핵감염 의무검진 대상이다그러나 계약직 종사자의 경우 검진비 부담으로 검사를 받지 않는 경우가 종종 발생한다.

 

이에 수성구는 이번 무료 검진을 통해 취약계층 종사자들의 적극적인 검진 참여를 유도해 신생아·영유아 등으로의 결핵 전파를 선제적으로 예방할 방침이다.

무료 검진 대상자는 의료기관(신생아실·신생아중환자실산후조리원 어린이집 유치원 아동복지시설 산모 도우미랑 신생아를 돌보는 방문 도우미 파견 기관에 근무하는 취약계층 종사자로고용계약 기간이 1년 미만이거나 일정한 사업장 없이 매일 고용돼 대가를 받는 임시 일용직(계약직근로자이다.

 

검진 장소는 대한결핵협회 대구 경북지부 부설 복십자의원(대구 남구 중앙대로 162)이다.

 

검진 신청은 매주 월~목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구비서류(기관 직인이나 서명받은 검진신청서)를 갖춰 복십자의원에 방문하면 된다.

신청서 서식은 수성구보건소 홈페이지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돌봄 시설에서 결핵 감염이 발생할 경우 전파 위험이 크고특히 2세 미만 소아가 결핵균에 감염되면 결핵으로 진행할 위험률이 40~50%로 높아 돌봄 시설 종사자들의 결핵 검진 및 조기 치료가 매우 중요하다며 해당 종사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 수성구, 돌봄 시설 취약계층 종사자 잠복결핵감염 무료 검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